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ssue
PROLOGUE

이곳의 노래는 듣고 싶은 노래를 올리고자하는 자리이다.
많은 노래가 이 자리를 채웠으면 싶다.
특히 그리운 노래(모음)에는 전곡을 올린것이 아니고, 지나간 노래 중에서 생각나는 애착을 찾아오려고 한 것이다.

 musicfocus
노래 모음집
작성자 조선일보
작성일 2009-09-24 (목) 11:59
ㆍ조회: 1038  
IP: 124.xxx.50
여성 음역 소화하기 위해 거세된 소년들…

아름다움 뒤 숨은 비극을 노래하다
'유럽 최고 여성 성악가' 바르톨리 새 음반 발표

18세기 유럽에서는 매년 4000여명에 이르는 소년들이 음악이라는 미명 아래 희생됐다. 여성의 음역을 소화하기 위해 남성의 성기를 거세한 가수를 뜻하는 '카스트라토(castrato)'가 되기 위해서였다.

현재 '유럽 최고의 여성 성악가'로 꼽히는 이탈리아 출신의 메조소프라노 체칠리아 바르톨리(Bartoli)가 지금은 잊힌 이들의 노래를 음반 《사크리피시움(Sacrificium·희생)》으로 담아냈다. 헨델을 비롯해 당대의 작곡가들이 카스트라토를 위해 쓴 오페라 아리아를 모은 음반으로, 바르톨리는 음반 표지에서 자신의 얼굴과 거세된 남성의 동상을 합성시키는 파격을 선보였다.

 
최근 거세된 남성 가수인 카스트라토의 노래들을 모아 음반을 펴낸 이탈리아 메조소프라노 체칠리아 바르톨리./유니버설 뮤직 코리아 제공
"아이들이 10~12명씩 줄줄이 달린 가난한 남부 이탈리아의 집안에서 온 가족을 먹여 살리기 위해서는 누구 하나의 희생이 필요했을 거예요. 극소수의 카스트라토만이 영화 《파리넬리》의 주인공처럼 부와 명예를 누렸고, 다른 수천 명은 남성도 여성도 아니라는 냉대와 배척을 받고서 자살을 하기까지 했어요."

18세기에는 수십만 명에 이르는 카스트라토가 활동한 것으로 전해지며, 20세기 초반까지도 '마지막 카스트라토'로 불리는 알렉산드로 모레스키(1858~1922)가 활동한 기록과 사진이 남아 있다. 전화 인터뷰에서 바르톨리는 "그들의 음악은 믿을 수 없을 만큼 아름답지만, 그 밑에는 비도덕적이고 냉혹한 비극이 깔려 있었다"고 말했다.

오페라 성악가인 부모 밑에서 태어난 바르톨리는 8세 때 푸치니의 《토스카》에서 양치기 소년으로 처음 출연했다. 그는 "무대 뒤에서 목소리로만 나왔지만, 그때 오페라의 세계를 처음 접했다"고 했다. 14세 때부터 어머니에게 본격적인 성악 수업을 받았고, 로마 산타 체칠리아 음악원에 재학 중이던 19세 때 이탈리아의 TV 콘테스트, 이듬해 프랑스 파리의 오디션에 잇달아 합격하며 이름을 알렸다. 바르톨리는 "당시 로마 음악원에서 함께 공부했던 소프라노 조수미의 아름다운 목소리는 지금도 잊히지 않는다. 이탈리아인과 마찬가지로 한국인들도 요리와 음악을 사랑하고 놀랄 만큼 빼어난 성악적 기량을 지니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바르톨리는 비발디의 잘 알려지지 않은 오페라 아리아를 발굴한 음반(데카)으로 수십만 장의 판매고를 올리고, '모차르트의 살해범' 누명을 뒤집어쓴 살리에리의 아리아를 재조명하는 등 학구적인 면모로도 유명하다. 비(非)대중적인 행보를 통해서 대중적인 지지를 이끌어내는 이례적인 성악가인 셈이다.

그는 "지금도 대중적으로 친숙하지는 않지만 빼어난 노래들은 너무나 많다. 애정과 열정만 있다면 얼마든지 찾아낼 수 있다는 것이 내 원칙"이라고 말했다.
김성현 기자                                       2009.09.24.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그리운 노래(모음) 윤석구 2008-09-07 3492
25 김주영의 클래식 따라잡기(연재 중) 김주영 2018-08-25 134
24 軍사기 떨어뜨린다며 금했던 노래, 우여곡절을 견딘 삶의 승전가인데… 이주엽 작사가 JNH뮤직 대 2018-08-21 140
23 이주엽의 이 노래를 듣다가(연재물) 이주엽 작사가 2017-04-19 439
22 Bohemian Rhapsody Queen 2011-01-28 853
21 영화 Giant-미치밀러 합창단의 노래 2010-11-17 944
20 여성 음역 소화하기 위해 거세된 소년들… 조선일보 2009-09-24 1038
19 대금과 기타가 만드는 '추억의 화음' 조선일보 2009-08-06 1071
18 국민가곡 '가고파' 남기고… 작곡가 김동진 선생 별세 조선일보 2009-08-01 1156
17 빌리 진, 진정한 팝의 비트 보여준 명곡 조선일보 2009-06-29 1293
16 '14년째 공연 대박' 소리꾼 장사익 조선일보 2008-10-29 1131
15 You Raise Me Up Westlife 2008-08-31 1258
14 명테너 디 스테파노, 칼라스 곁으로 가다 조선일보 2008-03-05 1501
13 '창밖의 남자'-조용필 조선일보 2005-08-24 1684
12 Red Rain Red Rain 2005-07-11 4529
11 한국 환상곡 안익태 작/지휘 2005-06-10 1704
12